반응형

한국인이 잘 걸리는 질병 독감 증상 및 예방방법

오늘은 한국인이 잘 걸리는 질병 중 하나인 독감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독감이 무엇인지 먼저 살펴보겠습니다.
독감을 쉽게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독감 바이러스로 인한 사망율이 점점 늘어나는 추세입니다.
매년 독감으로 젠세계에서 300~500만명의 중증환자가 발생하고 그 중 25~39만명이 사망으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독감은 사실상 감기와는 원인부터가 전혀 다른 질환입니다.
독감은 총 4종의 독감 바이러스에 의해 발생하지만 감기는 라이노 등 다른 바이러스 원인에 의해 발생합니다.
감기는 대체적으로 특별한 치료 없이도 치료되지만, 독감은 폐렴 같은 치명적인 합병증을 유발할 수 있고
심한 경우 사망의 원인이 될 수가 있기 때문에 더욱 주의 하여야 하겠습니다.

독감이란? 의학적으로 설명하자면 인플루엔자 바이러스가 유발하는 감염성 질환을 뜻합니다.
일반적인 증상은 오한, 발열, 인후염, 근육통, 두통, 기침, 무력감과 불쾌감등이 있습니다.

독감은 감염된 사람의 재채기나 기침에서 나온 분비물 흡입에 의한 감염이 대부분입니다.
재채기나 기침이 분무된 거리 2미터 정도에 있는 사람은 감염 위험성이 매우 높다고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감연된 사람의 침이나 콧물이 손으로, 혹은 문이나 버스 등의 손잡이를 통해서도 감염이 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인플루엔자는 바이러스가 손에 묻었다고 하여 감염되는 것은 아닙니다.
바이러스가 묻은 손으로 입이나, 코, 눈 점막을 만지게 되면 감염됩니다. 
그러므로 손을 자주 씻는 것이 접촉 감염의 확율을 줄이는 가장 확실한 방법이 되겠습니다.

독감 증상에 대해서 조금더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첫 자각증상은 보통 발열 (38도~39도)을 동반한 오한이 오게 됩니다. 이후 두통과 몸 전체를 엄습하는 근육통으로
긴 휴식을 취해야 합니다. 추가로 피로감, 불쾌감, 두통, 눈물분비, 입, 목과 코의 충혈, 복통, 설사같은 위장관 증상도 
나타납니다.
독감은 격심한 피로감과 고열로 감기와 구별할 수 있습니다.


 가장 좋은 것은 미리 미리 예방하는것이 가장 좋습니다.


독감에 취약한 노약자와 유아 어린이, 그리고 임산부들은 무료독감 예방접종을 할 수가 있습니다.

65세 이상, 생후 6개월~12세 어린이, 임산부(산모 수첩 등 임신을 확인할 수 있는 서류를 제시)

2019년도 무료독감예방접종 시기는 9월17일부터 2020년 4월 30일까지 이며

성인의 경우는 10월 15일부터 접종이 가능합니다.

인플루엔자 유행 시기가 보통 12월에서 다음 해 4월까지이고, 예방접종 후 방어 항체 형성까지 2주가량

걸립니다. 따라서 너무 일찍 주사를 맞게 되면 오히려 다음 해 봄에 항체가 방어 수준보다 낮아져, 

예방 접종 효과가 떨어질 수 있습니다. 적절한 시기에 맞춰 예방접종을 맞는것이 좋겠습니다.


전국 지정의료기관 및 보건소에서 무료접종이 가능합니다.


이제 마지막으로 독감 예방법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첫번째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손 씻기를 습관화합니다.
단지 손 씻기 만을 통해 호흡기 질환이 20% 정도 감소한다고 합니다.
그리고 손 씻기 전의 손으로는 절대 얼굴을 만지지 말아야겠습니다.

두번째 사람이 많은 곳은 피합니다.
독감이 유행하는 철에 모임이나 행사 등을 피하면 좋습니다.
특히 따뜻한 곳에서 독감 바이러스가 잘 감염되니 찜질방, 키즈카페 등
사람이 많이 모이고 난방이 잘 된 실내 활동은 삼가는 것이 좋습니다.

세번째 적절한 습도를 유지합니다.
공기가 건조할수록 독감 바이러스의 생존력과 감염성이 올라가고 습도가 또한 높으면
곰팡이 감염의 위험이 있습니다. 수시로 미지근한 물을 마시는것이 좋습니다.

네번째 기침이나 재채기는 꼭 입을 가리고 합니다.
기침 시 침에 함유된 독감 바이러스로 인해 감염이 되기 때문에
기침을 할 때는 입을 수건으로 가리고 멀리 떨어져서 하는 에티켓이 필요합니다.

다섯번째 폴라노이드 성분이 많이 들어 있는 과일과 야채를 섭취합니다.
최근 미국의 연구에 따르면 음식물에 흔히 들어있는 자연 화합물인 폴라노이드 성분을
특정한 장내 미생물이 대사 시켜 독감 등의 바이러스 감염을 막는데 탁월한 것을 밝혔습니다.
폴라노이드 성분이 들어있는 식품에는 파슬리, 양파, 블루베리 등이 있으며
자몽 감귤, 홍차, 녹차, 오롱차, 바나나, 와인, 다크초콜릿 등이 있습니다.

여섯번째 스트레스 관리와 충분한 휴식 및 숙면을 취하여 심신을 편하게 유지합니다.

일곱번째 면역력 강화에 좋은 채소와 과일 등 비타민과 무기질 단백질과 미네랄을 충분히 섭취합니다.
미네랄 중 셀레늄과 아연은 면역기능 및 세포분열을 돕는 성분이 함유되어 있어 면역력 강화에 도움이 됩니다.
딸기, 달걀, 우유, 요거트, 고구마, 굴, 매생이 등이 있습니다.

여덟번째 
 비타민A(간, 장어, 버터, 치즈, 달걀노른자, 녹황색 채소, 건시, 고구마 등) 비타민C(귤, 대추, 딸기, 레몬, 오렌지)
비타민E(콩나물, 녹두나물, 땅콩, 식물성기름, 시금치, 양배추 등)가 풍부한 식품을 섭취하면 좋습니다.

가장 기본적인 수시로 손 씻기를 매일 실천하여 독감을 예방하시길 바랍니다.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